[책] 드리밍 인 코드

2009.08.25 00:50
스콧 로젠버그, 황대산 옮김, 드리밍 인 코드:천국과 지옥을 넘나드는 소프트웨어 개발 이야기, 에이콘, 2009년, 서울


소프트웨어 개발에 대한 온갖 생각이 소개된 책이다. 저자는 챈들러 프로젝트를 유려하게 기록하기 위해 썼을지도 모른다. 하지만, 나는 소프트웨어가 왜 실패하는지, 프로젝트가 왜 어려운지에 대해 갑론을박을 하는 토론의 대 향연으로 보인다.

다행히 챈들러 프로젝트는 계속되고 있다.

30여년 전 프레데릭 브룩스는 이런 말을 했다. "소프트웨어 개발에 있어 가장 어려운 일은 개발 그 자체가 아니라, 무엇을 개발하지를 결정하는 일이다"(47)

2004년 11월에는 영국의 국민연금 시스템 전체가 다운됐다.(69)

인간이 현실과 소통하기 위해 사용하는 패턴 인식의 원칙을 이용해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면 어떨까?(351)